본문 바로가기
메뉴닫기
KT&G, 신인 뮤지션 발굴 프로그램 ‘밴드 디스커버리’ 참가자 모집 2019.03.25

KT&G(사장 백복인)가 신인 뮤지션 발굴 및 지원 프로그램 ‘2019 밴드 디스커버리’의 참가자를 오는 4월 30일까지 모집한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밴드 디스커버리’는 실력파 신인 뮤지션을 발굴하고 성장을 돕는 음악지원 프로그램으로, 그동안 쏜애플, 57, 로바이페퍼스, 다브다, 트리스, 맥거핀, 더 폴스 등 다수의 뮤지션들이 배출되어 다양한 무대에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밴드 디스커버리’는 장르에 상관없이 EP(Extended Playing) 이상의 음반을 1장 이상 발매한 뮤지션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참가 희망자는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http://www.sangsangmadang.com)를 통해 접수 가능하며, 1차 전문가 평가와 2차 공개 경연 심사를 거쳐 2팀이 최종 선발된다.


최종 선발된 팀들에게는 총 상금 600만원과 상상마당 기획공연 및 ‘2019 상상실현 페스티벌’ 출연 혜택이 주어진다. 이외에도 라이브 공연 영상제작 등 홍보활동 지원, 상상마당의 다른 음악 지원사업 참가 시 가산점 부여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KT&G는 ‘밴드 디스커버리’ 이외에도 버스킹 뮤지션을 지원하는 ‘언더더루프’와 신인 뮤지션의 생애 첫 단독 콘서트를 지원하는 ‘나의 첫 번째 콘서트’, 실력파 경력 뮤지션을 재발굴해 지속적인 활동을 돕는 ‘써라운드’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KT&G 관계자는 “그동안 ‘밴드 디스커버리’를 통해 많은 신인 밴드들이 대중과 소통하며 실력을 발휘해 왔다”며, “이번에도 잠재력 있는 뮤지션들이 적극 참여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신진 아티스트 발굴과 지원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고객문의
  • 견학신청
  • 상상체
  • 페이스북
  • 다운로드
top
전체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