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닫기
메뉴열기

KT&G

메뉴닫기
KT&G, 해양 환경 보호 전시회 개최 2021.09.10
KT&G(사장 백복인)가 오는 18일까지 KT&G 상상마당 부산에서 해양 생태계 보호를 주제로 ‘바다의 미래를 그리다’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해양 생태계 파괴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이 주관하고, KT&G와 ‘해양환경공단’이 후원해 마련됐다.

상상마당 부산 4~5층 갤러리에서 해양 쓰레기로 인해 발생하는 생태계 오염과 이로 인해 피해를 입은 생물들의 이야기가 담긴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총 10명의 작가가 출품한 회화, 조각, 영상, 설치미술 등 총 30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다. 

관람객들이 전문가의 지도를 받아서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해양환경 체험 교육, 아트 체험 등도 진행된다. 스쿠버 다이버들이 수중 정화 활동 중에 촬영한 바다 속 생태계와 해양 쓰레기 실태를 담은 영상과 사진 59점도 함께 전시되고 있다.

이번 전시는 KT&G가 추진하고 있는 해양 생태계 보호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KT&G는 지난 5월 해양환경공단과 시민단체인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과 함께 해양 생태계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해양 쓰레기 투기로 인한 생태계 피해 현황을 조사하고, 부산·경남지역의 해변 쓰레기 수거활동과 수중 정화활동을 총 12차례에 걸쳐 진행한 바 있다. 특히 각 회차마다 페트병, 폐그물, 담배꽁초 등 중점 수거 품목을 선정해 정화 활동의 효과성을 높이고 있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해양 보호와 생태계 복원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이번 전시를 마련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해양 정화활동을 지속하고, 친환경 경영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설명1)
KT&G가 오는 18일까지 상상마당 부산에서 해양 환경 보호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은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왼쪽부터 네 번째), 송복영 해양환경공단 해양폐기물관리센터장(왼쪽부터 다섯 번째), 
홍선욱 (사)동아시아바다공동체 오션 대표(왼쪽부터 여섯 번째)가 참석한 가운데 촬영한 전시회 개최 기념 사진



(사진설명2)
KT&G는 해양 정화활동 추진 등 다양한 생태계 보호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은 협력기관 ‘팀부스터’가 부산‧경남지역 일대에서 수중 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는 모습




  • 고객문의
  • 견학신청
  • 상상체
  • 페이스북
  • 다운로드
top
전체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