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닫기
메뉴열기

KT&G

메뉴닫기
368 KT&G, 전국 저소득 가정에 15년째 월동용품 전달 2018.11.22

KT&G(사장 백복인)가 연말까지 저소득 가정에 총 5억원 상당의 월동용품을 전달하는 ‘2018 KT&G 상상펀드 사랑나눔’ 봉사활동을 전국 14개 기관에서 펼친다.


지난 2004년부터 15년째 이어온 KT&G의 월동용품 나눔은 회사 임직원과 지역 주민들이 함께 김장김치와 연탄, 이불 등의 물품을 전달하는 봉사로 매년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해까지 월동용품 전달에 모두 70여억 원이 쓰였다.


특히, 2011년부터는 월동용품 구입에 KT&G만의 독창적 사회공헌기금인 ‘상상펀드’가 전액 활용됐다. ‘상상펀드’는 임직원들이 월급의 일부를 자발적으로 기부한 금액에 회사가 같은 금액을 더해 조성된다.


앞서 지난 7일, KT&G 천안공장에서는 KT&G 임직원과 천안시청 관계자들을 비롯해 천안시자원봉사센터 등 15개 사회복지기관·시설·단체와 봉사자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올해 첫 김장 나눔 봉사를 진행했다.


이어 대전 신탄진과 경북 영주, 김천 등에 위치한 KT&G의 각 공장도 지역 사회복지기관·단체들과 월동용품 나눔에 동참했다. 이외 영업·원료·R&D 소속 9개 본부도 연말까지 서울, 제주, 경남, 강원 등 전국 각지에서 저소득 가정의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지난해 혹한에 이어 올해도 극심한 한파가 예상돼 소외계층의 겨울나기가 한층 힘들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수혜자들의 따뜻한 겨울을 위한 맞춤형 월동용품 지원을 통해 이들의 고통 분담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7일, KT&G 천안공장에서 펼쳐진 ‘2018년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에서 구본영 천안시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과 KT&G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이 김장김치를 담그는 모습


▶지난 14일, 대전광역시 대덕구청 청렴관 앞마당에서 KT&G 신탄진공장 임직원들과 자원봉사자들이 김장김치를 담그는 모습

  • 고객문의
  • 견학신청
  • 다운로드
top
전체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