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T&G

메뉴열기 ENG
메뉴닫기
349 KT&G, 잎담배 농가에 건강검진비 등 4억원 지원… ‘농민과 상생 지속’ 2018.05.24

KT&G(사장 백복인)가 국내 잎담배 농가와의 지속적인 상생을 위해 농민 복지증진 비용 4억원을 지원한다. 이 지원금은 저소득, 고령의 잎담배 경작인 1000명에 대한 건강검진 비용과 73명의 농가 자녀 장학금으로 활용된다.


농촌 인구의 지속적인 감소로 농가들은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기계화가 어려운 잎담배 경작 특성상 농민들의 노동 강도가 매우 높은 편이다. 특히 잎담배 경작인들은 타작물에 비해 평균 연령이 높아 건강관리에도 더 많은 관심이 요구된다.


KT&G는 국내 잎담배 농가의 복지 증진에 힘쓰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원 사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2013년부터 올해까지 경작인 건강검진과 자녀 장학금 등으로 16억 5000만원을 지원한 것이 대표적이며, 올해까지 4700여명이 수혜 대상이 된다.


KT&G는 국내 영업 중인 담배업체 중 유일하게 국산 잎담배 전량을 구매하고 있으며, 잎담배 농가 보호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농가의 영농부담을 덜어주고자 경작인별 잎담배 판매대금의 30%를 사전 지급하고, 여름철 노동력 부족으로 고충을 겪는 농가들을 돕기 위해 매년 봉사단을 파견해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영기 KT&G 원료본부장은 “KT&G는 농민들의 고충을 해소하고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왔다”며 “이번 지원이 농민들의 건강한 삶과 경제 여건 향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농민과의 상생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KT&G(사장 백복인)가 ‘2018 잎담배 농가 건강검진 지원 및 자녀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농민 복지증진 비용 4억원을 전달했다. 사진은 지난 23일 충북 충주 소재 KT&G 수안보수련관에서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중앙회장(사진 왼쪽부터), 김영기 KT&G 원료본부장, 백병갑 연초생산안정화재단 이사장이 참석해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는 모습.



▶KT&G(사장 백복인)가 ‘2018 잎담배 농가 건강검진 지원 및 자녀장학금 전달식’을 갖고 농민 복지증진 비용 4억원을 전달했다. 사진은 지난 23일 충북 충주 소재 KT&G 수안보수련관에서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중앙회장(사진 앞줄 왼쪽 세 번째부터), 김영기 KT&G 원료본부장, 백병갑 연초생산안정화재단 이사장과 각 지역별 엽연초생산협동조합장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고객문의
  • 견학신청
  • 다운로드
top
전체메뉴닫기